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3-05 15:52

  • 뉴스종합 > 이웃뉴스

달서구, 행정안전부 주관 2020 안전문화대상 우수상 수상

올바른 안전문화 정착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

기사입력 2021-01-14 13:4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대구 달서구 이태훈 구청장은 행정안전부가 주최한 2020 안전문화대상에서 기초자치단체부문 우수상(장관표창)을 수상했다고 11일 밝혔다.

 


 

행정안전부는 매년 국민의 안전의식과 안전문화운동 참여를 높이기 위해 공모전을 통해 개인 및 기관의 안전문화 우수사례를 발굴 시상하고 있다.

 

달서구는 지난해 코로나19 예방·대응 활동으로 차량안심방역 자원봉사, 희망나눔키트 전달사업 등의 성과를 인정받아 우수상을 수상했다.

 

차량안심방역 자원봉사는 코로나19 대응 활동의 일환으로, 자원봉사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 최초 드라이브 스루 방식의 차량방역 서비스를 제공했다.

 

작년 5월부터 어린이집, 사회복지시설, 지역아동센터 차량을 대상으로 실시하여 1일 평균 30, 900대 이상의 차량방역 성과를 거뒀으며, 코로나19 방역 효과와 더불어 지역 주민들의 생활방역 동참 분위기 형성에 기여했다.

 

또한, 희망나눔키트 전달사업은 작년 5월 홀몸 어르신 가정 500세대를 대상으로 희망나눔키트와 자원 봉사자들이 공경과 감사의 마음을 담아 작성한 손편지를 함께 전달하였다. 희망나눔키트는 건강용품, 생활필수용품, 개인 위생용품, 간단한 식료품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희망나눔키트 전달사업은 코로나19로 지친 홀몸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소외된 이웃에 대한 관심을 제고하여 더불어 사는 분위기 조성 성과가 있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안전은 다른 사람이 지켜주는 것이 아니라 우리 스스로 안전에 대한 가치를 바르게 인식하고, 지켜나가야 하는 것으로 앞으로도 안전문화운동 확산을 통해 올바른 안전문화 정착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을 다하겠다고 했다.






 

김동욱 기자 (sj_inj_kim@naver.com)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