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01-26 13:42

  • 뉴스종합 > 성주뉴스

성주군 첫확진자 1명, 울산 울주군 방문 중 발생

울산시(울주군) 언니집 머물던 중 확진, 김천의료원으로 입원조치

기사입력 2020-02-26 20:13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26, 성주군 코로나19 첫 확진자가 발생했다.

 

 

확진자는 성주군 초전면에 거주하는 A(, 13 중학생)으로  2318시경 언니의 승용차로 울산 언니집에 방문, 24일 발열 증세를 보여 18시경 울산 소재 선별진료소에서 검체채취 후 언니 집에서 머물러던 중

 

26일 낮12시경 양성(확진환자) 판정을 받아 성주에 머무르지 않고 바로 울주군에서 김천의료원으로 이송·입원 조치되었다.

 

현재까지 밀접접촉자는 5(할머니, 아버지, 어머니, 언니2)이며, 이들 중 3명(할머니, 아버지, 언니1)은 초전면 거주중이며, 1(어머니) 성주읍 거주, 1(언니2) 울산시 소재 거주하여 울산시 보건소에서 관리중이다.

 

성주군에서는 관내거주 밀접접촉자 4(할머니, 아버지, 어머니, 언니1)대해서는 자가격리 통보하고 역학조사 및 검체 의뢰하고 환자 거주지에 대한 방역소독 등 철저한 예방조치를 하였고 26일 현재 역학조사 결과 이상증세는 없는 것으로 파악되었다.

 

이번 경우는 성주군 관내에서 확진자가 발생한 것이 아니라 울산 울주군에 있는 언니집을 방문해 머무르던 중 발생한 사안이며 군에서는 도 역학조사관과 함께 정확한 전염 경위를 파악중에 있다.

 

군에서는 앞으로 확진자의 이동 동선 등을 정확히 파악하여 그 결과를 신속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하귀옥 기획이사 (hgo9908@naver.com)

댓글1

스팸방지코드
0/500
  • 김형구
    2020- 02- 26 삭제

    울산 언니집에 도착 다음 날 증상이 나타났으면 약10 일 전후의 잠복기간을 감안하면 울산에 가기 전에 이미 감염되지 않았을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