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정치뉴스

정희용 의원,“VR·AR 등 실감 콘텐츠 미래먹거리 육성해야”

기사입력 2020-10-14 오전 10:53:55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VR(가상현실)AR(증강현실) 등 국내 실감 콘텐츠의 육성을 위해 5G 전국망 조기 구축과 중소 콘텐츠 기업 지원방안 마련이 필요하다는 지적이 나왔다.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국민의힘 정희용 의원(경북 고령군·성주군·칠곡군)에 따르면, 5G를 기반으로 하는 실감 콘텐츠의 세계 시장 규모는 201733조원에서 2023년까지 411조원으로 10배 이상 성장할 것으로 예측되며, 이 가운데 VR·AR의 비중은 94.1%에 달할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5G 전국망을 조기에 구축할 수 있는 정책이 부족하고, 중소기업이 초대용량고품질의 5G 콘텐츠 제작에 필요한 인프라를 독자적으로 갖출 수 있는 환경이 부족하여, 국내 실감 콘텐츠 산업의 미래가 불투명한 실정이다.

 

정부는 2022년 말까지 약 26조원을 투자하여 5G 전국망을 구축할 것이라는 사업자 계획을 발표했으나, 정작 정부는 등록면허세 감면’, ‘투자세액 공제5G 전국망 구축과는 크게 연관이 없는 정책만 시행하고 있는 상황이다.

 

정희용 의원은 우리나라는 5G를 세계 최초로 상용화했지만, 정작 5G를 기반으로 하는 실감 콘텐츠 산업은 인프라가 부족한 상황이다라며 “5G 시대를 선도할 수 있는 기회를 잡았음에도, 정부는 실감 콘텐츠 산업의 시장규모나 기업현황 등 기본통계조차 파악하지 못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 의원은 향후 실감 콘텐츠는 교육, 의료, 국방 등 다양한 분야와 융합하여 언택트시대를 주도하는 미래먹거리 산업이 될 것이다라며 정부는 국내 실감 콘텐츠 현황을 반영한 산업육성 계획 수립, 5G 전국망 조기 구축, 중소 콘텐츠 기업의 인프라 지원방안을 신속히 마련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김동욱 기자 (sj_inj_kim@naver.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병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정영길
  5. 구교강
  6. 김진수
  7. 이수경
  8. 김선숙
  9. 도희재
  10. 정희용
  11. 김경호
  12. 배재만
  13. 황숙희
  14. 김성우
  15. 전수곤
  16. 김영래
  17. 이태훈
  18. 윤재옥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