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경북도, 세계인이 인정한 면역식품‘김치’집중육성!

경상북도 김치산업 육성 방안 발표... 농식품가공분야에 1283억원 지원

기사입력 2020-09-09 오후 5:13:46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코로나19 이후 해외서 한국김치 인기 증가... 김치수출 급증

 

경상북도는 최근 면역강화식품으로 주목받고 있는 김치산업을 집중 육성하기 위해 경상북도 김치산업 육성방안을 발표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건강에 대한 관심이 늘면서 면역력을 높여주는 식품들이 주목받고 있는 가운데 프랑스 몽펠리에 대학 장부스케 교수의코로나19 사망률이 상대적으로 낮은 한국과 독일에서는 공통적으로 발효된 채소를 먹는다는 연구발표 이후 전통 발효식품인 김치의 수출이 급증하고 있다.

* 김치 수출현황(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 전국 : 2019. 1~7) 17,233, 6,080만달러 2020. 1~7) 23,712, 8,486만달러

- 경북 : 2019. 1~7) 2,156, 787만달러 2020. 1~7) 2,513, 868만달러

전국 기준 전년 대비 수출량 약 37%, 수출금액 39% 증가

 

이에 경상북도는 경상북도 김치산업 육성방안을 수립해, 2024까지 5년간 인프라 구축 품질경쟁력 제고 내수 및 해외시장확대 원료의 안정적 공급 R&D지원 및 홍보 등 5개분야에 1283억원을 투자해 김치산업 육성에 총력을 다 할 계획이다.

 

 

먼저 김치 등 농식품가공업체에 시설현대화를 지원하는 농식품가공육성사업, 식품소재 및 반가공산업 육성사업 등에 144억원을 투자해 농식품가공시설 인프라를 구축하고,

 

 

김치 맛 표준화를 위한 등급화, 김치 우수종균보급, 경북우수농산물 브랜드지원 등에 11억원을 지원해 품질경쟁력을 강화한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식재료 온라인구매, 혼밥집밥 트렌드를 반영해 경상북도 온라인 쇼핑몰 사이소에 김치특별관을 운영하고, 수출상담회 및 물류비 지원사업 등에 71억원을 지원해 코로나19 영향으로 수출이 급증하고 있는 해외시장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또한, 김치의 안정적 공급을 위해 생산자와 기업간 계약재배를 늘리고, 농어촌진흥기금과 채소가격안정 지원사업 등에 1035억원을 투입한다.

 

아울러, 신상품개발을 지원, 어린이청소년 대상 식생활 교육사업, 김장행사를 통한 경상북도 생산 김치의 이미지 제고 등 김치분야 R&D홍보분야에 22억을 지원해 경상북도를 김치산업의 중심지로 발전 시켜나갈 방침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최근 김치가 국내외에서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에 도움이 되는 발효 건강식품으로 알려지면서 미국, 프랑스, 일본, 동남아 등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집밥 열풍으로 국내소비 또한 증가하고 있다, “이러한 기회를 활용해 도내 김치산업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내수시장 확대와 수출 활성화를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sj_inj_kim@naver.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병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정영길
  5. 구교강
  6. 김진수
  7. 이수경
  8. 김선숙
  9. 도희재
  10. 정희용
  11. 김경호
  12. 배재만
  13. 황숙희
  14. 김성우
  15. 전수곤
  16. 김영래
  17. 이태훈
  18. 윤재옥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