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종합 > 경북뉴스

경북도, 마을형 퇴비자원화지원 공모사업 3개소 선정

총 사업비 6억원 확보…퇴비사․악취 저감시설 등 설치 지원

기사입력 2020-09-02 오후 5:30:51 입력
페이스북 트위터 미투데이


 

가축분뇨 적정 부숙으로 가축분뇨 자원화 및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에 역할

 

경상북도는 2021년 마을형 퇴비자원화 지원 공모사업에서 안동문경예천지역 영농조합법인 3개소가 추가 선정됐다고 밝혔다.

 

마을형 퇴비자원화사업 지원 현황 : 6개소

 

- 금번선정(3개소) : 안동(흙사랑 영농조합법인), 문경(천마 영농조합법인 ),

예천(버드네 영농조합법인)

- 선 정(3개소) : 영주(안심친환경 영농조합법인), 상주(삼백한우 영농조합법인),

영덕(영덕울진축협)

 

 

마을형 퇴비자원화 지원 사업은 가축분뇨의 부숙관리를 통한 퇴비의 자원화 및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위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공모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개소당 사업비 2억원(국비 40%, 지방비 30%, 국비 융자 30%)을 투입해 퇴비화 시설, 퇴비사, 건조장, 악취 저감시설 등을 건립하며, 악취측정 정보통신기술(ICT) 기계장비 지원사업도 국비를 지원받아 함께 추진된다.

 

마을형 퇴비자원화 시설은 축사 깔짚 및 개별 퇴비사에서 1차 부숙을 거친 중기 이상의 퇴비를 받아 저장부숙해 공동으로 퇴비를 자원화 한다.

 

이희주 경상북도 축산정책과장은 마을형 퇴비자원화 사업은 퇴비 부숙도 시행에 따른 축산분뇨 적정 처리에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기대된다, “깨끗한 축산환경 조성을 통해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하는 지속가능한 축산업으로 나아갈 수 있도록 추가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욱 기자 (sj_inj_kim@naver.com)

최근기사

네티즌 의견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스팸방지코드  )
의견
쓰기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

  1. 이병환
  2. 이철우
  3. 김항곤
  4. 정영길
  5. 구교강
  6. 김진수
  7. 이수경
  8. 김선숙
  9. 도희재
  10. 정희용
  11. 김경호
  12. 배재만
  13. 황숙희
  14. 김성우
  15. 전수곤
  16. 김영래
  17. 이태훈
  18. 윤재옥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인물은 독자들이 기사인물에 대한
클릭수(읽기)가 실시간으로 적용된 것입니다.

최근 가장 많이 본 기사